삼청·숭인공원에 '유아숲 체험장' 개장
삼청·숭인공원에 '유아숲 체험장' 개장
  • 이인희 기자
  • 승인 2019.03.08 1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종 종로구청장이 삼청공원 유아숲 체험장에서 아동들의 체험활동을 살피고 있다.
김영종 종로구청장이 삼청공원 유아숲 체험장에서 아동들의 체험활동을 살피고 있다.

서울 종로구(구청장 김영종)는 삼청공원과 숭인공원에 유아숲 체험장을 개장했다고 7일 밝혔다.

종로구가 운영하는 삼청공원·숭인공원 유아숲 체험장은 △숲속교실 △등반체험장 △흙놀이터 △하늘놀이대 △자갈개울 △창의 놀이숲 △물놀이터 △자연형 놀이터 등 테마별 세부시설로 구성돼 있다.

구내 유치원과 어린이집 등이 신청하면 정기적으로 숲 체험활동을 할 수 있다. 올해는 17개 기관을 선정했다. 주말에는 가족 단위로 이용할 수 있도록 개방한다.

내실 있는 체험을 도울 유아숲 지도사도 선발했다. 유아숲 지도사는 단체나 가족 참가자들에게 유아숲 프로그램을 안내하고 숲체험 활동 모니터링, 체험장 유지 관리 등 업무를 맡는다.

종로구는 삼청공원과 숭인공원에서 유아숲 체험원뿐 아니라 '공원이용 프로그램'도 무료로 운영한다. 운영기간은 오는 4월부터 11월까지다.

올해 공원이용 프로그램은 △말바위 역사탐방 △구석구석 숲나들이 △생태교실 △둘레둘레 숲길여행 등이 마련돼 있다. 서울시공공서비스예약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삼청공원에는 '삼청공원 숲속도서관'도 있다. 2013년 개관한 종로구의 13번째 작은 도서관이다. 도심에서 자연과 책을 벗 삼아 휴식할 수 있는 곳으로 주목받고 있다.

김영종 구청장은 "유아는 물론 아동·청소년과 주민, 가족 단위 방문객들을 위한 숲체험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며 "팍팍한 일상 속 힐링을 제공할 숲체험 프로그램을 즐기며 몸과 마음의 건강, 두 마리 토끼 모두를 잡아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