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간 보육단체 향한 '수원시 정치탄압·갑질행정' 문제 있다"
"민간 보육단체 향한 '수원시 정치탄압·갑질행정' 문제 있다"
  • 최대호 기자
  • 승인 2019.05.21 15:24
  • 댓글 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익위, 관련 공무원 3명 감사 권고..임원 사퇴압력 사안은 경찰청 이송
수원시어린이집연합회 소속 원장들이 7일 오전 수원시청 앞에서 집회를 갖고 시의 정치탄압 및 갑질행정을 규탄하고 있다.
수원시어린이집연합회 소속 원장들이 지난 1월7일 오전 수원시청 앞에서 집회를 갖고 시의 정치탄압 및 갑질행정을 규탄하고 있다.

올해 초 수원시어린이집연합회가 대규모 집회까지 열며 호소했던 수원시의 '정치탄압 및 갑질행정'에 대해 국민권익위원회가 문제의 심각성을 인정했다.

이 사안을 조사한 권익위는 최근 수원시에 관련 공무원들에 대한 감사 및 그 결과에 따른 처분을 권고했다. 특정 사안에 대해서는 수사의 필요성이 있다고 보고, 경찰청에 민원을 이송했다.

이로써 정치적인 이유로 민간 보육단체를 탄압하는 등 갑질행정을 일삼은 시 공무원들은 감사와 수사를 모두 받게 됐다.

수원시어린이집연합회는 앞서 지난 1월 "수원시가 정치적인 이유로 편파·갑질행정을 일삼고 있다"며 권익위에 관련 진정을 제기했다.

수원시가 지난해 6.13지방선거 이후 기존 연합회 회장 등 임원에 대한 사퇴압력을 행사하고, 신임 연합회장이 맡은 시보육정책위원 자격을 부당 박탈하는 등의 탄압을 자행했다는 내용이다.

진정에는 시가 연합회 소속 어린이집을 각종 표창에서 제외한 것과, 담당 공무원이 연합회 측 제안서를 '쓰레기'에 빗대 표현하고 임원들을 향해 "떼거지로 왔냐" 등 모욕적인 발언까지 했다는 내용도 담겼다.

아울러 기존 연합회에 위탁하던 수원시동부육아종합지원센터 운영을 무자격 신생 단체에 맡겼다는 의혹도 제기했다.

연합회 관계자는 당시 "지난 지방선거에서 연합회 임원 중 한명이 수원시장이 속한 정당이 아닌 다른 정당으로부터 기초의원 비례대표 공천을 받았다는 사실이 알려진 뒤 이 같은 탄압과 갑질행정이 시작됐다"고 주장했다.

수원시어린이집연합회 소속 원장들이 2일 수원시청 앞에서 '수원시 갑질행정 규탄' 릴레이 2인 시위를 벌이고 있다.
수원시어린이집연합회 소속 원장들이 지난 2월2일 수원시청 앞에서 '수원시 갑질행정 규탄' 릴레이 2인 시위를 벌이고 있다.

사안조사에 나선 권익위는 진정을 제기한 어린이집연합회의 손을 들어줬다.

보육정책위원 자격 부당박탈 등에 관여한 공무원 3명에 대해 감사하고 그 결과에 따라 적절한 조처를 취할 것을 수원시에 권고했다.

임원 사퇴압력 등 갑질행정에 대해서는 '수사 및 형 집행에 관한 사항'이라고 판단, 경찰청으로 민원을 이송했다.

동부육아종합지원센터 위탁 관련 진원에 대해서는 추후 시에 조사 결과를 별도 통보하기로 했다.

연합회 관계자는 "수원시 갑질 공무원에 대한 감사를 같은 조직 구성원인 수원시 감사실에 권고한 것은 다소 아쉽지만, 일정부분 억울함이 해소되는 결과"라며 "철저한 감사와 수사가 이뤄져 공정하고 바른 행정이 실현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조청식 수원시제1부시장은 갑질행정 논란이 불거진 지난 1월29일 의회 공식 석상에서 "수원시 3000여 공직자 어느 누구도 어떤 단체나 민원인, 지위고하를 막론하고 불편부당하게 하거나 차별적 언행을 행사하고 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며 "만약에 그렇다면 제가 책임지고 그런 일이 다시는 일어나지 않도록 사과나 재발방지에 대한 것을 마련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조청식 수원시제1부시장.
조청식 수원시제1부시장.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벚꽃엔딩 2019-05-22 15:20:21
국민권익위원은 수원시 공무원 갑질과 정치탄압의 심각성을 인정했는데 수원시는 인정하는게 힘든가봐요.
인정하고 사과만 하면 되는데~
그게 어렵나봅니다.

시민지킴이 2019-05-22 14:01:33
부시장은 약속대로 책임져야 겠습니다
요즘이 어떤세상인데 5공 정권을 연상케 하네요
수원시 행정이 언제부터 이렇게 됐나요?
관계공무원에 대한 징계처분이 있어야 겠네요

자유 2019-05-22 13:01:39
제발 그래주시길 부 시장님 그말 책임지세요
지켜 보겠습니다.
꼭 책임지고 지켜 주세요

수원 2019-05-22 12:33:21
대한민국 일부기관들에게 그나마 희망이 보이네요.
권익위도 감사실도 권력앞에 무너지는가 싶어 많이 우울하고 슬프고 아팠는데...

수원시민 2019-05-22 09:56:44
다들 아는데 수원시만 모르나보다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