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욱 의원 "대입 정시비율 50% 이상 확대해야".."대통령 개편안에 동감"
김병욱 의원 "대입 정시비율 50% 이상 확대해야".."대통령 개편안에 동감"
  • 홍인기
  • 승인 2019.10.23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병욱 의원.
김병욱 의원.

더불어민주당 김병욱 국회의원은 22일 국회정론관에서 기자회견 갖고 대학 입시 정시비율을 50% 이상 확대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오늘 문재인 대통령께서 현재 우리 교육의 아픈 현실을 직시하고 정시비중 상향을 포함한 입시제도 개편안을 밝히신 것에 전적으로 동감을 표한다"며 그 같이 주장했다.

김 의원은 "현재 입시제도의 핵심인 학생부종합전형은 잠재력 있는 다양한 인재를 선발한다는 명분으로 도입됐지만, 현실에서는 부모나 학원이 만들어준 스펙이 통하는 금수저 전형, 깜깜이 전형으로 인식되고 있는게 또한 사실"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수능을 중심으로 한 정시확대를 반대하는 분들은 또 다시 '시험으로 줄세우기'를 해야 하나 반문하겠지만, 시험으로 줄세우는 것 못지않은 비교육적인 상황이 지금 현실에서는 벌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어떤 부모', '어떤 학교', '어떤 선생님'을 만나느냐에 따라 입시결과가 달라지는 것이 현실라는 것이다. 

김 의원은 이어 "우리 교육 현장이 학생부 종합전형이 추구하는 바를 충분히 받아들일 수 있는 환경이 되기까지는 적어도 수능이라는 공정한 시험을 통한 선발 비중을 50% 이상 확대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