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교육청, 인헌고 논란 특별장학 조사
서울시교육청, 인헌고 논란 특별장학 조사
  • 홍인기
  • 승인 2019.11.03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교육청이 인헌고등학교 교내 마라톤 대회 등 교육활동에 대해 문제가 제기된 이후 사실 확인과 학교교육활동 안정화를 위한 특별장학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시교육청은 "앞서 지난달 23일 학생 대상 전수 설문조사를 통해 '선언문 띠 제작 활동 시 본인의 생각과 다르게 제작하도록 교사의 강요를 받았나요?' 등의 질문에 대해 반별 1~2명 정도의 학생이 "예"라는 답을 해 내용을 좀 더 엄밀하고 공정하게 분석·해석하기 위해 추가 조사 및 심층 면담 등을 진행하고 있다"고 했다. 

시교육청은 인헌고의 안정적 학교교육활동을 위한 노력을 존중하는 가운데 장학활동을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학교민주시민교육 진흥 조례' 등을 재안내해 향후 학교현장에서 사회현안 교육 원칙이 정착되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