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한준 경기도의장 "민간·공공 어린이집 구분 없이 고르게 지원"
송한준 경기도의장 "민간·공공 어린이집 구분 없이 고르게 지원"
  • 홍인기
  • 승인 2019.11.07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어린이집총연합회 보육인대회에 참석한 송한준 의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
한국어린이집총연합회 보육인대회에 참석한 송한준 의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

경기도의회 송한준 의장이 민간과 공공어린이집 차별 없이 모든 어린이들이 고르게 지원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송한준 의장은 6일 경기 안산올림픽체육관에서 열린 한국어린이집총연합회 민간분과위원회의 '2019 보육인 대회'에 참석해 그같이 밝혔다. 

민간 보육 종사자 등 3000여 명이 참석한 이날 행사에서 송한준 의장은 축사를 통해 "급속한 저출산 세태와 영유아보육법 개정 등에 따라 민간 보육인들의 어려움이 큰 것으로 안다"며 "탁상공론하지 않고 현장의 목소리를 정책에 담고자 이곳을 찾았다"고 했다.

송 의장은 이어 "경기도의회 예결위 위원장 시절, 보육예산을 두고 유치원과 어린이집으로 구분할 때 '어디에 다니든 다 경기도 어린이'라는 논리를 폈다"며 "민간과 공공 구분 없이 모든 어린이가 고르게 지원받을 수 있도록 경기도의회가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