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집 안심보육료 인건비로 쓸 수 있다"
"어린이집 안심보육료 인건비로 쓸 수 있다"
  • 이인희
  • 승인 2020.03.24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 "코로나 피해 어린이집 위해 안심보육료 사용범위 확대"
안양시가 어린이집 안심보육료 사용 범위를 인건비 사용까지 허용하기로 했다.
안양시가 어린이집 안심보육료 사용 범위를 인건비까지 한시적 허용하기로 했다.

코로나19로 운영위기에 처한 경기 안양시 어린이집들이 걱정을 아주 조금이나마 덜게 됐다.  

안양시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휴관으로 어려움에 처한 민간·가정 어린이집에 대해 안심보육료의 범위를 확대해 교직원 인건비로도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고 24일 밝혔다.

현재 안양관내에는 380개소의 민간·가정어린이집이 소재하고 있다.

시가 지원하는 안심보육료는 원생들 수업진행에 필요한 교재교구와 비품 등을 구입하는데 쓰게 돼있다. 보육환경의 질을 높이고 국공립어린이집과의 격차를 해소하자는 취지다.

시는 그러나 "좀처럼 수그러들지 않는 코로나19 사태로 어린이집들이 교직원 인건비 지급에 애를 먹고 있다는 어린이집연합회의 의견을 수렴, 금년에 한해 어려움 해소차원에서 인건비 사용이 가능하도록 조치했다"고 설명했다.

시가 올해 민간·가정어린이집에 지원하는 안심보육료 예산은 총 14억1300만원이다.  20인 이하는 300만원, 21〜50인은 400만원, 51〜100인은 500만원 그리고 101인 이상은 600만원의 안심보육료를 연 1회 지급한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코로나19로 전 국민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안심보육료 사용 확대조치가 어린이집 정상운영에 대비해 교직원들의 사기를 진작시키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