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공립어린이집에 인공지능 CCTV 기술 도입
국공립어린이집에 인공지능 CCTV 기술 도입
  • 이인희
  • 승인 2021.07.05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화섭 안산시장 "남은 1년 동안 안심보육시스템 강화"
브리핑을 하고 있는 윤화섭 안산시장.
브리핑을 하고 있는 윤화섭 안산시장.

경기 안산시 윤화섭 시장이 민선7기 3주년을 맞아 “새로운 1년 동안 주거복지, 안심보육을 실현하고, 안산 랜드마크가 될 초지역세권 개발을 위한 초석을 다지겠다”고 밝혔다.

윤화섭 시장은 5일 유튜브를 통한 시민보고회에서 그같이 밝히고 안심보육시스템 강화 방안을 설명했다. 

이를 위해 시는 국공립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채용시스템 개선 ▲AI(인공지능) CCTV 기술 등을 도입한다고 했다.

학부모·숙련 보육교사·어린이전문가 등 100명이 참여하는 ‘보육교사 채용위원회’가 국공립 어린이집 채용과정에 면접관으로 참여하는 방식으로 기존의 채용 시스템을 개선한다는 구상이다.

또한 아동학대 원천봉쇄를 위해 기존 어린이집에 설치된 CCTV에 AI기술을 접목시켜 ‘학대행위 발생→CCTV 관리 주체 인지→시 학대 전담 부서 및 어린이집 원장 통보’ 시스템을 구축할 방침이다. 시립어린이집 3곳에서 시범운영을 거쳐 문제점을 보완해 단계적으로 확대한다.

윤화섭 시장은 “어린이집과 학부모 의견을 적극 수렴해 부모와 어린이집 간 신뢰가 두터워질 수 있도록 돕겠다”며 “시범운영을 거쳐 단계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