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에 아이 아플때 큰 도움".. 공공심야약국 호응
"밤에 아이 아플때 큰 도움".. 공공심야약국 호응
  • 신선미
  • 승인 2023.01.11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시가 공공심야약국으로 지정한 광장약국.
오산시가 공공심야약국으로 지정한 광장약국.

경기 오산시(시장 이권재)는 연중무휴 심야에도 안전하게 의약품을 구입할 수 있도록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공공심야약국을 운영한다.

공공심야약국은 휴일 및 심야에 문여는 약국이 없어 의약품을 구하지 못하거나 가벼운 증상에도 응급실을 가야 하는 불편함을 겪는 시민을 위해 지정한다.

시는 오산시약사회 수요조사를 거쳐 광장약국(오산시 대원로2, ☎031-375-8747)을 공공심야약국으로 다시 지정했다.

공공심야약국은 연중무휴 야간시간대인 밤 10시부터 새벽 1시까지 전문약사의 복약지도와 일반의약품 구입이 가능한 약국이다.

시에 따르면 지난해 1월 오산시 공공심야약국 1호로 지정된 광장약국은 작년 12월 말 기준 의약품 판매 및 상담 1608건, 전화상담 115건 등의 이용실적을 기록했다.

시는 많은 시민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해당 약국에 현판을 게시하고 다양한 방법으로 사업 안내와 홍보를 실시할 계획이라고 했다.

이상민 광장약국 대표약사는 “공공심야약국을 운영하면서 월 평균 160명 정도 오시는데 특히 어린아이를 키우는 부모들이 늦게까지 약국을 운영해줘서 고맙다는 말을 많이 들었다”며 “늦은 밤 아이가 아플 때 야간시간대 약국 운영에 대해 많이 호응해 주시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권재 오산시장은 “시민들이 공공심야약국을 이용하는데 차질이 없도록 적극적인 홍보로 시민건강증진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