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정책연구소-굿네이버스, '아동권리 증진' 맞손
육아정책연구소-굿네이버스, '아동권리 증진' 맞손
  • 이인희 기자
  • 승인 2018.07.11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육아정책연구소와 굿네이버스의 아동권리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식 모습.
육아정책연구소와 굿네이버스의 아동권리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식 모습.

육아정책연구소(소장 백선희)는 11일 연구소 4층 대회의실에서 굿네이버스와 아동권리 증진을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육아정책연구소와 굿네이버스는 이날 협약을 통해 아동권리 증진을 위한 상호 협력 사업들을 펼치기로 했다.

양 기관은 아동학대 조기발견 체계 구축과 교육·보육기관 아동학대 대응 매뉴얼 개발을 위한 공동연구를 진행한다.

또 어린이집, 유치원, 학교 등 아동 관련 기관 및 가정에서 아동권리가 지켜질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하고 아동권리에 대한 인식제고 및 홍보를 위한 다각적 노력을 이어나갈 방침이다.

백선희 소장은 “아동권리가 증진되기 위해서는 가정, 지역사회, 국가 등이 함께 책임감을 가지고 공동으로 노력해야 할 필요가 있다”며 “굿네이버스와의 업무협약을 계기로 현장의 목소리를 담은 아동권리 연구를 더욱 심화, 발전시켜 나갈 것이며 아울러, 굿네이버스와 함께 대한민국 아동들이 행복하게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양진옥 굿네이버스 회장은 “굿네이버스는 아동권리 증진을 위해 국내 및 해외에서 다양한 전문가 및 전문기관과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굿네이버스의 3대 사업추진방향 중 하나인 UN아동권리협약에 기반한 아동권리보호가 향살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