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정치적 이유로 어린이집연합회 탄압 논란
수원시, 정치적 이유로 어린이집연합회 탄압 논란
  • 최대호 기자
  • 승인 2019.01.02 14:40
  • 댓글 1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합회 임원이 한국당 비례대표 신청한 것 문제 삼아
수원시 “연합회, 정치 중립 안지켜..앞으로도 소통 안해”
어린이집연합회 “공권력 남용이자 민간단체 탄압” 토로
경기 수원시청 전경.
경기 수원시청 전경.

경기 수원시가 정치적인 이유로 20여년 역사의 어린이집연합회에 대한 해체 작업에 나섰다는 주장이 제기돼 논란이 예상된다.

특히 시가 일선 어린이집원장들을 상대로 자신들의 입맛에 맞는 신생 단체로의 회원 가입을 종용하고 있다는 주장도 나왔다.

어린이집연합회 측은 국민권익위원회에 이 같은 내용의 진정을 내고 사안 조사를 촉구했다.

2일 수원시어린이집연합회와 수원시 등에 따르면 연합회는 1997년 창립 이래 시와 지역 보육 발전을 위한 상호 협력관계를 유지해 오고 있었다.

하지만 지난해 하반기부터 시의 일방적 태도 변화로 상호 대립하는 관계로 변했다. 시가 보육관련 각종 지원사업에서 연합회를 배제하고, 교류도 중단하는 모습을 보인 것.

심지어 어린이집 담당 부서 공무원들은 연합회 임원들을 상대하면서 갑질 발언을 하는 등 고압적 태도로 일관하고 있다는 게 연합회 소속 원장들의 이야기다.

시의 태도가 180도 바뀐 시점은 지난해 6월 치러진 지방선거 이후부터.

연합회가 밝힌 시의 갑질 행정 사례는 다양했다.

우선 시는 수원시보육정책위원회 위원 선정 대상에서 어린이집연합회장을 합당한 이유 없이 배제했다.

연합회장 A씨는 “이전까지는 아무 문제가 없었는데 최근 갑자기 자격이 안 된다며 배제 통보를 했다. 제가 연합회장을 겸하고 있다는 게 이유였는데, 직전까지도 연합회장이 아무런 문제 없이 보육정책위원으로 활동해왔다. 시가 일방적이고 황당한 처사를 자행하고 있다”라고 토로했다.

특히 시는 지난달 경남 통영에서 진행된 1박 2일 일정의 어린이집 교직원 연수에 연합회 소속 회원을 배제한 채 협의회 소속 원장과 교사만 참가하도록 했다. 이 연수에는 시 예산 1600만원이 사용됐다.

연합회는 또 시가 각종 표창 등을 수여할 때도 연합회 소속 어린이집은 대상에서 배제하거나, 신생 단체인 수원시어린이집협의회로 소속을 옮긴 어린이집을 중심으로 표창을 주며 소속 단체 이전을 유도하고 있다고 비난했다.

연합회 한 임원은 “시 관계 공무원들은 국공립어린이집은 물론이고 공공형·수원형 민간어린이집 분과장들에게 각 어린이집을 돌며 어린이집협의회 가입 서명을 받아오라고 종용하고 있다”며 “이는 시가 보조금을 미끼로 민간의 자율적인 활동에 부당한 영향력을 행사하는 것으로 공권력의 남용이자 탄압”이라고 비판했다.

아울러 시 보육아동과 직원들이 연합회 임원들이나 소속 원장들에게 막말을 하거나 아예 무시하며 갑질을 일삼고 있다는 주장도 나왔다.

연합회 소속 한 원장은 “여러 원장과 수원시 보육아동과를 방문해 정책 제안서를 전달했는데, 담당 공무원이 ‘왜 떼거지로 왔냐’ ‘어차피 쓰레기 될 거 그냥 (신청 서류)가져가라’며 모멸감을 줬다”고 분통을 터뜨렸다.

이에 대해 수원시 관계자는 “연합회가 정치적 중립을 지키지 않았기 때문에 그런 것”이라며 “연합회 한 임원이 지난 지방선거에서 특정정당 시의원 비례대표를 신청한 바 있다”고 해명했다.

이 관계자는 “앞으로도 연합회와는 일을 하지 않을 방침이다. 정치적 중립을 지키지 않은 단체와는 소통하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시는 또 ‘시가 협의회 회원가입을 독려하고 있다’는 주장에 대해서는 “시가 특정 단체에 가입하시라, 마시라 하는 경우는 없다”고 일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1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씩씩파파 2019-01-02 19:16:31
세상 정말 살기 힘들어집니다.
이런 갑질행정들로 졸속행정만 하는건 아닌지
하나만 보면 열을 안다고 일 똑바로 하세요.
수원시 전체가 욕 먹습니다.
바른 정치, 올바른 행정처리를 하세요. 공권력을 내세워 갑질하지 마시고~~!!!

옥슬이 2019-01-03 00:05:42
특정 당에 소속해 있으면 정치적으로 중립을 못지킨겁니까?
당으로 진보니 보수니 특정성향으로 나눌수 있는게 아니잖습니까?
이게 무슨 말같지도 않는 핑계를 대면서 갑질을 하는거죠?
공무원들이 정치병이나 걸려서 당 보고 갑질하고 자기네들이 적폐 아닙니까?
부끄러운줄알아야지

미옹 2019-01-02 18:57:26
연합회회원은 수원시민이 아닌가요?
엽합회회원의 어린이집 다니는 아이들은 수원시민이 아니가요? 라고 여쭤보고싶습니다

시민 2019-01-02 19:30:01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선거에 나갈 권리가 있는거 아닙니까? 왜 비례대표에 나갔을까요? 그 어떤 정권도 표준보육료도 제대로 주질않았고, 늘 원장을 범죄자로 매도하고 부모와 갈등하도록 언론을 몰아가지않았습니까? 보육의 적폐는 지금껏 그렇게 일관한 정부입니다. 정치와 행정의 수준 좀 제발 높이세요 우리가 애써 키운 애들이 공정한 나라, 사람이 먼저인 도시에서 살게하고 싶습니다~

옳지않아 2019-01-02 15:28:53
마지막글은 그동안의 모든 행동들을 인정하는글인듯
정치적 중립을 지키지 않았다고 소통하지 않겠다니 시청공무원이 정치성을 띠는 망언이군요